日 기시다, 당대회서 "지방·보궐선거 승리해야…헌법 조속 개정하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권성진 기자
입력 2023-02-26 17:42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보수층 결집 위한 행보 강화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6일 도쿄 시내 한 호텔에서 열린 집권 자민당 당대회에서 연설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오는 4월 통일지방선거·중의원 보궐선거 승리를 위해 단결을 호소했다. 

26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기시다 총리는 이날 도쿄 시내 한 호텔에서 제90회 당대회에서 "똘똘 뭉쳐 반드시 이겨내자"며 "중의원(하원) 4곳 보궐선거는 앞으로 국정에도 영향을 주므로 자민당 의석을 지켜내겠다"고 말했다.

이어 개헌 문제와 관련, "시대는 헌법의 조속한 개정을 요구하고 있다. 야당의 힘도 빌려 국회에서 더욱 적극적으로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또 "고물가에 대응하기 위해 "노사정이 공통의 문제 의식을 가지고 임금 인상을 실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베 전 총리에 대해서는 "고인을 잃은 것에 대한 크기를 실감할 수밖에 없다. 민주당 정권에 의해 상실한 일본의 자신감과 활력을 되찾는 10년이었다"고 회고 했다. 

교도통신은 "기시다 총리가 아베 전 총리를 언급하는 것은 보수층 지지세력을 강화하려는 움직임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앞서 기시다 총리는 전날에도 자민당이 도쿄 당 본부에서 개최한 헌법 개정을 위한 청년 대화 집회에 참석해 "개헌을 요구하는 여론이 크게 일어나야 한다. 특히 청년층이 확실하게 지지해줬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