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한국복합물류 취업 특혜' 의혹 이학영 의원 압수수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우주성 기자
입력 2023-02-15 09:4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이학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사진=연합뉴스]

CJ그룹 계열사인 한국복합물류 취업 특혜 의혹에 대해 수사 중인 검찰이 이학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대한 강제수사에 들어갔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김영철 부장검사)는 15일 이 의원 주거지와 지역구 사무실 등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검찰은 특혜 의혹과 관련한 증거 자료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한대희 전 군포시장 비서실장인 A씨와 이 의원 보좌관 B씨가 한국복합물류에 특정인을 취업시켜 달라며 부당하게 영향력을 행사한 것으로 보고 수사에 착수한 상태다.
 
검찰은 이 과정에 이 의원이 개입한 정황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의원 지역구는 한국복합물류가 있는 경기 군포시다. 검찰은 앞서 지난 1일에도 군포시청과 한국복합물류 관계자 주거지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한 바 있다.
 
한편 반부패수사2부는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과 관련한 취업 비리 의혹도 수사하고 있다. 이 전 부총장은 2020년 4월 21대 총선에서 민주당 후보로 출마했다가 낙선한 후 같은 해 8월부터 1년간 한국복합물류 상근 고문을 맡은 바 있다.
 
검찰은 관행적으로 국토부 추천 인사를 상근 고문으로 임명하던 한국복합물류가 전문성이 없는 이 전 부총장을 상근 고문으로 임명한 배경에 지난 정부 고위층이 취업 청탁 등을 했을 것으로 의심하고 관련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