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 1만2805명···전주 대비 1800여명 줄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성준 기자
입력 2023-02-11 10:0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위중증 284명·사망 16명·중환자실 22.3%

  • 토요일 기준 32주 만에 최소···감소세 지속

[사진= 연합뉴스]

코로나19 신규 확진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1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1만2805명 늘어 누적 3033만8148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날(1만3504명)보다 699명, 1주 전 토요일인 지난 4일(1만4624명)보다 1819명 줄어든 수치다. 토요일 기준으로는 지난해 7월 2일(1만708명) 이후 32주 만에 최소 기록이다.

국내발생 환자는 1만2781명, 해외유입 사례는 24명이다. 해외유입 사례는 전날(38명)보다 14명 줄었다. 이중 8명은 공항·항만 등 검역 단계에서 확인됐다. 전날 중국에서 입국한 후 확진된 사람은 5명으로, 전체 해외유입 사례 중 20.8%를 차지했다. 공항 내 검사를 받은 단기체류 외국인 외에 장기체류 외국인, 내국인도 포함됐다.

지난 5일부터 이날까지 일주일간 하루 신규 확진자수는 1만411명→5847명→1만6112명→1만7927명→1만4662명→1만3504명→1만2805명으로, 일평균 1만3552명으로 집계됐다.

현재 재원 중인 위중증 환자 수는 284명으로, 전날보다 3명 줄었다. 신규입원 환자는 60명으로, 6일 연속 200명대다. 전날 오후 기준 중환자실 가동률은 22.3%다. 보유 병상 수는 1057개가 있고 821개가 남았다. 감염병 전담병원 중등증 병상은 783개 중 108개(13.8%)가 사용 중이다.

코로나19 사망자는 16명 증가해 누적 3만3713명이 됐다. 전체 확진자 대비 사망자 비중을 뜻하는 치명률은 0.11%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