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3남' 김동선, 신사업 확대 박차…프리미엄 이베리코 하반기 첫선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다이 기자
입력 2023-02-02 09:14
도구모음

김동선 한화솔루션 갤러리아 부문 전략본부장 [사진=갤러리아]


'한화 3남' 김동선 한화솔루션 갤러리아부문 전략본부장이 신사업으로 스페인 프리미엄 이베리코를 낙점하고 시장 공략에 나선다.

2일 갤러리아에 따르면 김 본부장은 지난달 스위스 다보스포럼(세계경제포럼·WEF) 참석 직후 곧장 스페인으로 넘어가 세비아 북부 시에라 모레나 국립공원 내 이베리코 농장을 찾았다.

이곳은 한화가 직접 운영하는 농장이다. 김 본부장이 농장을 찾은 건 이번이 두 번째다. 그는 미국과 유럽 등 세계 각국을 직접 돌아다니며 신사업 발굴 및 사업성 검증에 매진하고 있다.

사육 중인 돼지는 순종 이베리코 흑돼지로 도토리를 먹여 방목한 최상위 베요타 등급이다. 스페인에서 생산되는 이베리코 중 베요타 등급은 전체의 7%가량에 불과하며 스페인 이베리코협회 (ASICI)의 인증을 받아야 한다.
 

스페인 세비아 북부 시에라 모레나국립공원 내 이베리코 농장 [사진=갤러리아]


갤러리아 관계자는 "최고의 품질을 유지하기 위해 스트레스를 최소화할 수 있는 친환경적 사육환경을 고수하고 있다"면서 "동절기엔 200년 수령의 참나무에서 떨어진 도토리를 먹고 살을 찌워 올레인산 함유량이 풍부하고 풍미가 뛰어나다"고 설명했다.

갤러리아는 올 하반기 이곳에서 생산된 프리미엄 이베리코를 활용한 다양한 상품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건강한 프리미엄 먹거리'를 국내에 들여오겠다는 김 본부장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다.

김 본부장은 상반기 론칭을 앞둔 '파이브가이즈'를 시작으로 앞으로 다양한 글로벌 현장을 돌며 한화의 유통·서비스 부문 미래 먹거리를 적극 발굴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