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클라우드 선방에 실적 전망치 웃돌아…주가 4% 넘게 급등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주혜 기자
입력 2023-01-25 07:27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사진=EPA·연합뉴스]

마이크로소프트(MS)의 클라우드 부문이 개인용 컴퓨터(PC) 부문의 침체를 상회할 정도의 강력한 실적을 기록했다.
 
24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MS 실적 보고 후 해당 주가는 장 마감 후 4% 상승했다.

MS는 이날 작년 10~12월(자체 회계연도 2분기) 실적을 보고했다. 레피니티브에 따르면 MS의 해당 분기 매출은 작년보다 2% 증가한 527억 달러로 애널리스트들의 평균 추정치인 529억4000만 달러보다 높았다. 주당 순이익 역시 2.32달러로 예상치(2.29달러)를 웃돌았다.

로이터는 MS의 실적은 해고 광풍이 일으킨 빅테크 부문에 대한 두려움을 완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세부적으로 보면 MS의 애저 클라우드 제품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1% 증가한 215억 달러를 기록했다. 레피니티브가 집계한 월가 전망치인 214억 달러를 소폭 웃돌았다.
 
애저는 선두업체인 아마존닷컴의 아마존웹서비스(AWS)의 시장 점유율을 확보했다. 뱅크오브아메리카 글로벌 리서치(BofA Global Research)의 추정에 따르면 애저의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 점유율은 2018년 20%에서 2022년 말 기준 30%로 확대됐다. AWS의 시장 점유율은 같은 기간 71%에서 55%로 하락했다.
 
윈도우스 등 개인용 컴퓨터 부문 매출은 19% 감소한 142억 달러를 기록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웹툰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