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메이커스 상생 프로젝트 '제가버치' 누적 거래액 100억원 돌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은정 기자
입력 2022-11-28 10:2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시작한지 1년 3개월 성과…농축수산물 약 2300톤 판매

[사진=카카오]

크라우드 펀딩 기반 온라인 쇼핑몰인 카카오메이커스는 국내 농축수산물 판로 개척 프로젝트인 '제가버치' 누적 거래액이 100억원을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작년 8월 첫선을 보인 제가버치는 공급과잉이 예상되는 전국 농축수산물·가공식품이 제값을 인정받고 판매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수요·공급 불균형으로 버려지기 쉬운 농축수산물에 대해 판로를 지원해 재고 부담을 줄이고 가격 안정에도 기여하고 있다. 카카오메이커스의 대표적인 상생 협력 프로젝트다.

카카오메이커스는 제가버치를 통해 현재까지 농축수산물을 약 2300톤 판매했으며 이를 구매한 소비자는 50만명을 넘어섰다. 누적 판매 품목 수는 80여 건이며 이 가운데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한 농축수산물은 제주 세척 월동 무였다. 단일 품목으로 가장 높은 판매 금액을 기록하며 인기를 끈 품목은 강원도 동송농협의 메뚜기표 철원 오대쌀이 차지했다.

카카오메이커스는 제가버치로 더 다양한 농축수산물을 소개하고 생산자·소비자를 연결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갈 예정이다. 내년에는 청년농부를 비롯해 규모는 작지만 차별화된 경쟁력을 보유한 강소농, 재래시장만의 특색과 우수한 상품성을 갖춘 제품들을 선보인다. 이와 더불어 원물뿐 아니라 가성비와 품질을 고려한 자체 브랜드(PB) 제품도 출시한다. 

정영주 카카오메이커스 실장은 "이번 성과는 프로젝트 의미·취지에 맞춰 우리 농축수산물이 제가버치를 통해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새 품목을 꾸준히 발굴하고 다채로운 기획전을 운영해 온 결과"라며 "더 많은 소비자들이 우리 농축수산물을 경험하고 더 많은 생산자들을 도울 수 있는 선순환 효과를 만들며 상생의 가치를 이어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