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그룹, 대표이사급 인사 단행...이명우 사장, 부회장 승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2-11-24 13:33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이명우 동원산업 사업지주부문 부회장[사진=동원그룹]


 
동원그룹은 내년도 불투명한 경제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대표이사급 인사를 내달 1일부로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인사에서 동원산업 사업부문 대표이사를 맡아온 이명우 사장은 부회장으로 승진, 동원산업 사업·지주부문 부회장으로 선임됐다. 이 부회장은 앞으로 친환경 스마트 연어 양식, 스마트 항만 사업 등 동원그룹의 미래 신사업을 강화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동원그룹은 P&G 출신으로 글로벌 비즈니스 경험을 가지고 있는 민은홍 동원산업 경영총괄을 부사장으로 승진시켜 동원산업 사업부문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민 부사장은 이달 2일 선임된 동원산업 지주부문 대표인 박문서 사장과 함께 동원산업 각자 대표를 맡게 된다. 

김성용 동원홈푸드 식재부문 대표(사장)는 동원F&B의 새로운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김 신임 대표는 동원F&B, 동원홈푸드에서 영업, 마케팅 등을 경험한 식품 비즈니스 전문가로 동원그룹의 식품 사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문목 동원홈푸드 FS외식부문 대표(부사장)는 사장으로 승진, 식재·FS외식부문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동원홈푸드는 이를 통해 식재 부문, FS외식 부문, 축육 부문 세 부문 체제에서 식재·FS외식 부문, 축육 부문 두 부문 체제로 변경된다.

한편, 동원F&B 대표이사였던 김재옥 사장은 지주회사인 동원산업에 신설되는 조직인 ESG 경영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동원그룹 전반의 ESG 경영 강화의 역할을 맡게 된다. 신영수 동원팜스 부회장은 동원홈푸드 부회장으로 위촉업무가 변경된다.

동원그룹 관계자는 “불확실한 비즈니스 환경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신사업을 육성하고 사업부문별 전문성을 강화하는 내용의 대표이사급 경영진 인사를 실시했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