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여드름 흉터치료제 '노스카나겔' 누적매출 600억 돌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윤섭 기자
입력 2022-11-18 10:3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동아제약]

동아제약은 출시 10주년을 맞은 여드름 흉터 치료제 ‘노스카나겔’이 누적 매출 600억원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2013년 선보인 노스카나겔은 피부 흉터를 재생시키는 헤파린 나트륨, 알란토인, 덱스판테놀 3중 복합 성분을 함유한 흉터 치료제다. 2019년 연매출 100억원을 달성하며 블록버스터 일반의약품에 등극했다. 현재까지 누적 매출은 620억원이다.

동아제약은 2019년부터 노스카나겔 브랜드 모델로 배우 혜리를 선정하고 TV, 디지털 광고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동아제약 관계자는 "약사와 소비자 분들의 꾸준한 관심 덕분에 10년 동안 노스카나겔이 빠른 속도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앞으로도 좋은 제품들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