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2023년도 예산 3조4406억원 규모 편성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성남) 박재천 기자
입력 2022-11-08 13:3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의료 빅데이터 구축 등 4차 산업 특별도시 추진

성남시청사 전경.[아주경제DB]

경기 성남시가 3조4406억원 규모의 2023년도 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8일 시에 따르면, 내년도 예산안은 올해 본 예산 3조2639억원보다 1767억원(5.4%) 증가했다.

일반회계는 2조8702억원, 특별회계는 5704억원 규모다.

내년도 예산안은 청년 취업을 위한 자격증 취득 지원, 판교 콘텐츠 거리 조성, 의료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등 4차 산업 특별도시 만들기와 지역경제 활성화 추진에 주안점을 뒀다.

분야별로는 사회복지 분야에 일반회계의 40.5%인 1조1629억원을 배정했고, 교육 분야는 656억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산업·중소기업과 에너지 분야는 814억원을 들여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초점을 맞췄고, 교통과 물류 분야는 2771억원을 배정했다. 

또 국토·지역개발 분야는 2121억원을 투입하며, 주민이 직접 제안한 주민참여예산사업은 192건, 70억원의 예산을 편성했는데 금곡지하차도 보행환경 개선 12억원, 길거리 공연 활성화 6억원 등이 여기에 해당한다.

이 외에 정자동 금곡공원 국민체육시설 건립비 107억원, 경기도 종합체육대회 개최 지원비 29억원, 고등·신흥2동 행정복지센터 건립비 113억원 등의 예산이 쓰인다.

한편 성남시 내년도 예산안은 오는 21일 개회하는 ‘제276회 성남시의회 제2차 정례회’ 심의를 거쳐 오는 다음 달 19일 확정될 전망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