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 '폐기물 매립 제로' 검증 획득…"ESG 경영 성과"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성현 기자
입력 2022-10-24 10:5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SK케미칼이 사업장 '제로 웨이스트(Zero Waste)' 실현을 통해 지속가능경영(ESG) 강화에 나선다.
 
SK케미칼은 울산 그린 케미칼 공장이 응용 안전 과학 글로벌 리더인 UL 솔루션(Solution)으로부터 '폐기물 매립 제로(ZWTL)' 실버 등급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폐기물 매립제로 인증은 기업의 자원순환 노력을 평가하는 지표로 글로벌 인증회사인 UL이 검증에 나선다. 사업장 폐기물을 소각·매립하지 않고 자원으로 활용하는 비율에 따라 실버(90∼94%), 골드(95∼99%), 플래티넘(100%) 등급을 부여한다.
 
이번에 실버 등급을 받은 울산 그린 케미칼 공장은 코폴리에스터를 비롯한 리사이클 플라스틱, 바이오 폴리올, 고기능성 코팅·접착 소재 등을 생산하고 있다. 폐기물 재활용은 94%를 인정받았다.
 
SK케미칼은 그린 소재 생산 공정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의 매립 또는 소각처리를 최소화하고 재활용율을 극대화하는 노력을 지속해왔다. 그 일환으로 폐수처리장에서 발생하는 슬러지, 폐목재 보일러의 소각재, 코폴리에스터 생산에서 발생하는 부산물 재활용을 추진해 공장 전체의 재활용율을 70%에서 94%까지 높였다. 이 성과를 지난 5개월에 걸친 검증기관의 서류 검토와 현장 점검으로 이번 ZWTL 실버 등급을 획득했다고 사측은 설명했다.
 
SK케미칼은 사업장의 폐기물의 원천적인 발생을 억제하기 위해 ‘생산량 대비 원단위 발생량”을 지표로 활용, 폐기물 감량 성과를 측정하고 있다. 또 폐기물 재활용율 극대화하고자 추가 재활용이 가능한 폐기물을 구분하고 관련 재활용 기술 보유 업체를 발굴해 재활용율을 높여 나갈 방침이다.
 
김동율 SK케미칼 울산공장 경영지원실장은 “ZWTL 실버 등급 획득은 폐기물이 가치 있는 자원으로 재활용될 수 있도록 전 구성원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결과”라며 “환경·사회·투명(ESG) 경영 활동 전반에 걸쳐 환경경영 경쟁력과 실행력 강화를 위한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SK케미칼의 '폐기물 매립 제로(Zero Waste to Landfill, ZWTL)' Silver 등급 마크 [사진=SK케미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