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원 방안은 북한 측과 협의"

윤석열 대통령이 5월 13일 오전 서울 중구 명동 국제금융센터에서 열린 거시금융상황 점검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13일 코로나19 확산으로 고통받는 북한 주민에게 코로나19 백신을 비롯한 의약품을 지원하기로 했다.
 
강인선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최근 북한에선 코로나19 대유행으로 감염 의심자가 폭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어 "구체적인 지원 방안은 북한 측과 협의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북한 조선중앙통신 등에 따르면 최근 북측 전역에 코로나19가 급속히 확산해 격리자가 18만여명을 넘었고, 사망자도 6명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하루 동안 1만8000여명의 발열자가 발생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제 12회 글로벌 헬스케어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