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네 번째 미니음반 '미니소드 2: 서스데이스 차일드(minisode 2: Thursday's Child)' [사진=하이브 ]

첫사랑의 달콤함과 설렘 혼란을 노래하며 성장해온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이번에는 사랑을 잃은 분노와 상실에 관한 감정을 담아낸다. 완전히 달라진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콘셉트와 음악은 앞으로 이들의 음악 세계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까.

5월 9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에 위치한 예스24라이브홀에서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네 번째 미니음반 '미니소드 2: 서스데이스 차일드(minisode 2: Thursday's Child)'의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새 음반 '미니소드 2: 서스데이스 차일드'는 전작인 '꿈의 장'과 '혼돈의 장'의 다음 시리즈로 넘어가기 전에 공개한 음반이다. 첫 이별을 경험한 뒤 느끼는 소년의 복합적인 감정과 이를 자신을 둘러싼 세상을 알아가는 소년의 모습을 담아낸다.

지난해 8월 정규 2집 리패키지 음반 '혼돈의 장: 파이트 오어 이스케이프(FIGHT OR ESCAPE)' 이후 약 9개월 만에 돌아온 이들은 콘셉트, 음악, 세계관에도 큰 변화를 맞은바.

태현은 "K-팝을 사랑하시는 분들이라면 좋아할 요소가 아주 들어있는 음반"이라고 소개하며, "구성원들이 모든 곡 제작에 참여해 더욱 의미가 있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연준은 "이번 음반도 우리의 색깔이 많이 드러날 수 있도록 했다. 더욱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휴닝카이는 "지난해 '제로 바이 원=러브 송(0X1=LOVE SONG)'이 매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러한 사랑이 부담되기보단 오히려 기분 좋은 부담감으로 작용하면서 더 열심히 이번 앨범을 준비하게 된 것 같다. 이번 음반도 명반으로 기억되길 바란다"라는 뜻을 내비쳤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네 번째 미니음반 '미니소드 2: 서스데이스 차일드(minisode 2: Thursday's Child)'[사진=하이브]


이번 음반은 콘셉트나 음악적으로도 그간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작품목록에서 '분기점'으로도 작용하지만 판매량 등 성적으로도 예사롭지 않은 시작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미니소드 2: 서스데이스 차일드'는 발매 전부터 국내외 선주문량 146만 장을 돌파하며 데뷔 이후 첫 밀리언셀러 등극을 예고한 상태.

태현은 "아직 발매되지 않았는데도 많은 분이 사랑을 보내주셔서 놀랍고, 감사하다. 이번 활동과 투어로 팬들의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번 음반의 주제곡(타이틀곡)인 '굿 보이 곤 배드(Good Boy Gone Bad)'는 영원할 것만 같았던 첫사랑이 깨진 뒤 순수했던 소년이 분노와 상실의 감정에 휩싸이게 되는 모습을 담았다. 소년이 첫 이별 후 느끼는 감정을 솔직하게 담고 흑화하는 과정을 직관적으로 담아낼 예정.

이날 최초로 '굿 보이 곤 배드' 무대를 선보인 연준은 "'다 찢어버리겠다'는 마음으로 무대에 올라왔다. 저희의 새로운 모습과 다크한 모습을 잘 보여드린 것 같아서 뿌듯하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무대를 참 잘한다고 평가해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범규는 "이별 노래라고 하면 떠난 연인을 그리워하거나 슬퍼하는 느낌의 이별송을 떠올리실 텐데 저희는 새로운 해석을 통해 저희만의 이별송을 만들어봤다. 새롭게 보여드리는 콘셉트라 걱정이 조금 되기도 하지만 언젠가는 보여드리고 싶었던 콘셉트인 만큼 걱정보다는 기대가 더 크다"라고 말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네 번째 미니음반 '미니소드 2: 서스데이스 차일드(minisode 2: Thursday's Child)'[사진=하이브]


휴닝카이는 새로운 콘셉트를 접하고 '올 게 왔다'라고 생각했다고. 그는 "이러한 콘셉트를 언젠가는 하게 될 거로 생각했다. 이별이라는 테마 역시 성장 과정에서 빠질 수 없는 서사라고 생각한다. 새로운 콘셉트를 하면서 제가 몰랐던 제 모습을 발견하기도 하고 한층 더 성장하게 된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점진적으로 성장을 거두며 국내외적으로 커리어를 쌓아가고 있는 이들은 이번 음반을 통해 어떤 목표를 이루고 싶을까.

태현은 "이번 음반도 명반이라는 이야기를 듣고 싶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음악은 믿고 듣고 무대는 믿고 본다는' 것이 정설임을 증명하고 싶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구성원들은 "'빌보드200'에서 1위를 하면 정말 좋을 것 같다. 하지만 그렇지 않더라도 열심히 활동 하겠다"라며 목표를 잡고 각오를 다지기도 했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새 음반은 오늘 오후 6시 전 세계에 동시 공개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