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청사 전경[아주경제DB]

경기 광명시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가 9일 시민 참여 업사이클 사업의 일환으로 내달 30일까지 ‘옷장 속 잠자는 청바지 기증 캠페인’을 추진한다.

이날 시에 따르면, 기증을 원하는 시민은 시청 종합민원실 입구 1층 엘리베이터 옆 또는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에 설치된 무인 기증함을 방문해 기증하면 된다.

작아지거나 안 입는 청바지를 비롯, 청재킷, 청치마 등 데님 소재의 의류는 사이즈와 수량에 상관없이 모두 기증 가능하다.

기증된 의류들은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 입주 기업에 전달 세탁 및 해체 과정을 거친 후 업사이클 제품의 재료로 활용된다. 
 

[사진=광명시]

청바지 업사이클 제품은 하반기 중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에서 판매힐 예정이며, 수익의 일부는 관내 취약 계층을 위해 광명희망나기운동본부에 기부할 계획이다.

한편,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 관계자는 “유행이 바뀔 때마다 쏟아지는 의류 폐기물은 심각한 환경 문제 중 하나로 대두되고 있다”라며, “관내에서 발생하는 폐자원의 수거와 업사이클 체계를 구축하고, 지속가능한 패션 문화를 선도하는 시민 캠페인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제 12회 글로벌 헬스케어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