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보고수산물축제 연계해 온·오프라인 수출상담회 개최
수출상담회서 5개국 대상 310만 불 계약 성사 협약 업체 [사진=완도군]

전남 완도군이 수산물 해외시장 판로 확대를 위해 지난 4일부터 5일까지 생활문화센터에서 '완도군 온·오프 하이브리드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

9일 군에 따르면 완도군이 주최하고, KOTRA 광주전남지원단과 전라남도중소기업진흥원이 주관한 이번 수출상담회는 언택트 마케팅과 해외시장 판로 개척 지원을 위해 기획됐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입국이 어려운 해외 바이어의 상황을 감안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해 운영됐다.

수출상담회에는 관내 농수특산품 우수 수출 기업 11곳이 참가했으며, 해외 바이어는 10개국에서 24개사가 참가했다.

수출상담회에서는 완도군 수출 효자 품목인 전복을 활용한 전복 숙회, 전복 감바스, 전복 차우더 뿐만 아니라, 광어 죽, 해조류 건강보조식품, 해조류 면 등 다양한 완도 수산물 가공품을 선보여 바이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 결과 총 40건의 수출 상담을 통해 호주와 베트남 등 5개국 바이어들과 총 8건, 310만불의 수출 계약이 성사됐다.

특히 완도군 수출상담회 개최 이래 최초로 KOTRA를 통해 세계 무역관들과 협업해 기존 한인 바이어에서 벗어나 해외 현지 로컬 바이어가 대거 초청되면서 신시장 개척의 교두보가 됐다는 평이다.

완도군 관계자는 “수출상담회를 통해 수출 계약 성과를 낸 기업들이 실제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판촉 행사 등 다양한 후속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지난 6일에는 국내 대형 유통 업체의 MD를 초청한 구매 상담회가 완도군 생활문화센터에서 개최됐다.

구매 상담회에는 완도군 유통 기업 11개소와 GS 리테일, 올댓 쇼핑 등을 포함한 국내 대형 유통기업 9개 사가 참가했으며, 54건의 상담을 통해 총 1건의 업무 협약과 2건의 입점 협의가 이뤄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