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타벅스 디자인 역량 살린 NFT 디지털 아트 출시 전망
  • NFT 기반으로 디지털 커뮤니티 만들고, 특전 제공 계획

스타벅스가 NFT 기반 신규 서비스를 올해 말 선보이겠다고 5월 3일(현지시간) 발표했다.[사진=스타벅스]

스타벅스가 자사의 브랜드를 이용한 대체불가능토큰(NFT) 수집품을 만들고, 소비자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스타벅스의 디자인 노하우를 반영한 NFT 작품도 등장할 전망이다.

3일(현지시간) 스타벅스는 공식 블로그를 통해 향후 NFT를 기반으로 하는 웹 3.0 커뮤니티 전략에 대해 소개했다. 

브래디 브루어 스타벅스 최고 마케팅 책임자(CMO)는 "NFT는 디지털 작품에 대한 새로운 소유권으로 인식되며, 투기 같은 형태로 거래되기도 한다. 이는 NFT 시장 초기 대부분 사실이었다"며 "하지만 우리는 NFT를 통해 소비자가 멤버십에 가입하거나, 브랜드화할 수 있는 디지털 자산으로 소유하는 방식에 주목했다"고 밝혔다.

향후 스타벅스는 NFT를 기반으로 소비자 충성도를 강화하고, 새로운 형태의 커뮤니티를 구축해 독특한 경험을 제공하는 한편, 자사의 스토리 텔링과 이에 대한 소비자 참여를 유도하는 사업 모델을 구축한다.

이를 위해 자사 브랜드를 활용한 NFT 수집품을 우선 선보이고, 수집품 소유자에 대한 커뮤니티 멤버십과 특전을 제공한다. 해당 수집품(디지털 아트)에는 스타벅스가 그간 선보여온 디자인 역량을 녹여내는 것은 물론, 새로운 혁신 브랜드와도 협력해 새로운 작품도 선보일 예정이다.

실제로 스타벅스는 지난 50여년간 디자인에 주력해왔다. 매장 실내 모습을 지역 특색을 반영해 꾸미는 것은 물론, 텀블러나 머그, 기프트 카드 등 각종 관련 상품이나 새로 출시한 음료에 대해서도 그해 주요 동향과 문화를 담아 디자인했다. 이러한 디자인 역량을 디지털 기술과 접목해 소비자 경험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스타벅스는 이르면 올해 말 NFT 수집품과 디지털 커뮤니티를 공개할 계획이며, 향후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새로운 생태계를 만들겠다고 설명했다.

브래디 브루어 CMO는 "스타벅스는 모바일 주문과 결제, 와이파이 제공 등 첨단 기술을 도입해 혁신하고, 소비자가 매장을 찾을 수 있도록 해왔다. 스타벅스 디지털 커뮤니티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누구나 쉽고 폭넓게 접근할 수 있는 영역을 개척할 것"이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