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임대주택·지역아동센터 아동 206명 LH 진주 본사 초청

[사진=LH]


LH는 가정의 달을 기념해 경남 진주 본사에서 'LH로 놀러와!' 행사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2019년 이후 2년 만에 개최되는 대면 행사다. 오랜 기간 실내생활에 지친 아동들을 위해 실시되며, 임대주택 및 지역아동센터 아동 206명을 초청해 진행된다.

안유리 KBS 진주 아나운서와 개그맨 박성호의 사회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LH 본사를 체험하는 '행복한 여행'과 축하공연 등이 포함된 '특별한 선물'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행복한 여행'은 LH 사옥 곳곳을 여행하는 콘셉트로 진행된다. 세부 내용은 △우리나라 주택과 도시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토지주택박물관 관람 △일일 LH사장 되어보기 △하늘과 바다를 여행하는 트릭아트 포토존 체험 △바닥에 자유롭게 그림 그리는 초크아트 체험 △가면 만들기 및 아트지움 레드카펫 체험 등이다.
 
'특별한 선물'은 △대형인형 퍼레이드 '익스트림 메가 벌룬쇼' △무선 투표기로 참여하는 '도전! LH 골든벨' △스토리를 담은 그림자 마술 '버라이어티 매직쇼' △LH World의 땅굴 속에 사는 두더지 이야기 뮤지컬 '누가 내 머리에 똥쌌어?'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아동들에게 큰 재미를 선사한다.

LH는 진주로 본사를 이전한 2015년 이후 꾸준히 지역 아동들을 초청해 가정의 달 행사를 개최해 왔다.

김현준 LH사장은 "이번 행사는 어린이날 100주년을 기념해 코로나19로 인해 긴 실내생활을 하며 답답했을 어린이들이 LH에 놀러와 행복한 추억을 만들어 가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마음껏 뛰어놀고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