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도인 관광객, 한국여행 자금마련 돕는 'Let's go, Korea 적금'

지난달 14일 인도 뭄바이 신한은행 인도본부에서 열린 인도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서봉균 신한은행 인도본부 본부장(오른쪽)과 최영걸 한국관광공사 뉴델리 지사장이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 인도본부는 한국관광공사 뉴델리 지사와 인도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신한은행 인도본부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인도인 관광객이 한국여행 자금 마련을 돕는 'Let’s go, Korea 적금'을 출시한다.

Let’s go, Korea 적금은 최소 2000인도루피(약 3만2000원)부터 최대 10만 인도루피(약 160만원)까지 납입 가능한 5.75% 1년 만기 정기적금으로 신한은행 인도본부의 현지 영업점과 모바일 앱 쏠 인디아(SOL INDIA)에서 가입 가능하다.

적금 신규 가입 후 3회 이상 납입한 고객은 현지 여행사에서 제공하는 항공권 구입 10% 할인 및 여행상품 1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실제 한국 방문 시 한국관광공사가 여행적금 가입 이벤트를 통해 제공하는 기념품도 받을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인도에서 'BTS'나 '오징어게임' 등의 한국 문화 콘텐츠가 인기를 끌면서 자연스럽게 한국여행에 대한 기대감으로 표출되고 있다"며 "Let’s go, Korea 적금을 통해 K-POP, K-DRAMA에 이어 K-적금이 인도 한류의 다음 타자가 되길 기대해 본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인도본부는 인도 내 6개 대도시에 지점을 운영하고 있으며 최근 현지화에 속도를 내고 리테일 영업을 확대하면서 자산구조를 다양화하고 있다. 2020년 5월 인터넷뱅킹 외에 모바일 앱인 쏠 인디아(SOL INDIA)를 출시하고 지속적인 앱 업그레이드를 통해 디지털 금융 전환 및 마케팅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