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소싱부터 판매까지 원스톱 진행 가능
  • 3월 평균 거래액 전년比 4.5배 증가

[사진=그린랩스]


데이터농업 스타트업 그린랩스가 신선마켓 ‘라이브커머스 수수료 무료 프로모션’을 통해 농산물 판매자 판로 개척에 앞장선다고 31일 밝혔다.
 
신선마켓은 신선식품 유통중개 플랫폼이다. 데이터를 통해 60만명의 농산물 생산자와 1만명의 구매자를 최적의 조건으로 연결해 준다.
 
쇼핑라이브를 통해 송출되는 라이브커머스 방송은 그린랩스 소속 전문 쇼호스트가 매일, 본사 5층에 위치한 스튜디오 또는 산지에서 진행한다. 라이브커머스 참여를 원하는 구매자는 신선마켓 홈페이지 내 공지사항에서 신청할 수 있다.
 
그린랩스 관계자는 “신선마켓 라이브커머스에서 판매하는 상품은 산지직송과 엄격한 품질관리 진행으로 품질과 신선도를 보장한다”며 “농가에서 산지직송으로 농산물을 배송하는 유통혁신을 통해 가격 경쟁력을 확보했다”고 말했다.
 
높은 품질과 가격 경쟁력을 바탕으로 거래액은 꾸준히 증가 추세다. 3월 평균 거래액은 전월 대비 1.6배 증가했다. 전년 동기와 비교해선 4.5배 급증했다. 3월 평균 시청자 수 역시 전월보다 1.7배, 전년 동기 대비 4배 이상 늘었다.
 
신선마켓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토마토를 판매한 김기재 넛지앤밸류 대표는 “온라인 판로를 찾지 못하고 있던 차에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스토어의 활기를 되찾았다”며 “매출은 물론 신규 고객도 확보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어 “라이브커머스 이후 신규고객이 약 30% 늘고 방송 종료 후 스토어를 재방문하는 유입자 수도 크게 늘었다”고 덧붙였다.
 
안동현 그린랩스 대표는 “신선마켓 라이브커머스는 온라인 판로를 찾는 중소 구매자들에게 판로개척은 물론 매출 증대, 신규 고객 확보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