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일 귀성길 정체, 3~4시 정점···7~8시에는 해소 예상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동 기자
입력 2022-01-30 08:12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설 연휴 둘째 날인 30일 전국 교통량은 447만대로 예측됐다.

이 가운데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43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37만대가 이동할 것으로 도로공사는 관측했다.

특히 도로공사 측은 이날 귀성길 정체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했다. 정체는 오후 3∼4시경 정점에 달하고 오후 7∼8시경 해소될 것으로 전망됐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내일도 귀성 방향이 혼잡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제1회  보훈신춘문예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