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YG엔터테인먼트]


최근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은혁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는 등 연예계에 확산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그룹 아이콘 멤버 3명도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아이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3일 "아이콘 멤버 김진환, 송윤형, 김동혁 등 3명이 오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들은 전날 가벼운 감기 증상을 느껴 자가 키트 검사를 한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고, 이후 유전자증폭(PCR) 검사에서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YG 측은 "아이콘 모든 멤버들은 예정된 일정을 즉각 중단한 채 PCR 검사를 진행했고, 자가격리 도중 음성 판정을 받은 바비, 구준회, 정찬우를 제외한 세 사람이 최종 확진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방역당국의 역학조사에 성실히 협조하는 한편,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필요한 조치를 다 하겠다"며 "소속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