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16일 안양 관양동 현대아파트 입구에 재건축 관련 현수막이 붙어 있다.

재건축조합, 건설사 현수막 사이로 현대산업개발 반대 내용을 담은 한 단체의 현수막이 보인다. 이날 한 조합원은 "현대산업개발 반대 현수막은 조합과 관련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11일 광주 서구 현대산업개발 시공 현장에서 붕괴 사고가 발생했다. 정몽규 HDC그룹 회장은 이번 붕괴 사고에 대한 책임을 지고 대국민 사과문 발표 등의 형식을 통해 거취를 조만간 표명할 것으로 전해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