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수요예측 경쟁률 1638.36대 1 기록

[사진=케이옥션]



미술품 경매회사 케이옥션이 수요예측 흥행에 성공했다. 

케이옥션은 1월 6일과 7일 양일간 국내외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 진행한 결과 공모가를 희망범위(1만7000~2만원) 상단인 2만원으로 확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총 1745개 기관이 참여하며 최종 경쟁률은 1638.36대 1로 나타났다. 공모가 확정에 따른 총 공모금액은 320억 원이며, 상장 후 시가총액은 1782억 원이다.

상장을 주관한 신영증권 관계자는 “신청물량의 96.9%가 밴드 상단 초과를 제시했으며, 케이옥션의 핵심경쟁력 ‘케이오피스(K-Office)’와 온라인 경매에 있어서의 독보적인 입지 뿐 아니라 기존 사업 강화, 자회사를 통한 신규 사업 진출 등의 성장 로드맵이 높이 평가되며 투자자의 관심을 크게 끌었다”고 밝혔다.

케이옥션 도현순 대표이사는 “케이옥션 기업공개(IPO)에 큰 관심을 가져주신 투자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상장 후 미술품 관리 시스템 고도화, 해외 유망작품 소싱, 고객서비스 조직 강화 및 인재 확보에 나서고 신규 사업의 성공적인 진출 등을 통해 투자자분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케이옥션은 오는 12~13일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을 거쳐 24일 코스닥 시장에 입성할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