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년 산불방지 분야 '경기도 최우수 기관' 선정

[사진=군포시]

한대희 경기 군포시장이 29일 "새해에도 유관기관과의 공조체계 구축을 통해 시민의 안전과 군포의 환경재산 수리산 보호를 위한 산불방지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한 시장은 "올해 산불예방 홍보와 계도 등 적극적인 산림보호 활동을 실시해온 점을 인정받아 경기도 내 31개 시군 중 산불방지 분야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산불방지 분야 정부 표창은 산불방지에 헌신한 일반 국민과 공무원, 기관·단체, 유관기관 등의 유공자를 발굴··포상하고, 그 공적을 격려하고자 경기도에서 주관하는 상이다.

한 시장은 산불방지종합대책본부를 전면 확대·운영하고, 지휘자와 진화차, 개인진화작업장비, 산불감시시설 등 각종 장비·시설을 갖추는 등 산불 조기대응체계 구축 및 역량 강화에 박차를 가해왔다.
  
또 수도권 인구 증가 등으로 늘어난 등산객들에게 산불 경각심을 제고하기 위해 산불 취약지구를 중심으로 대대적인 산불조심 홍보활동도 전개했다.

한 시장은 긴급상황 대비 차원에서 과천, 안양, 의왕 등 3개 인근 시와 함께 도비보조금을 지원받아 산불·진화헬기를 공동 임차 사용하고 있고, 산불 발생 시 헬기 30분 내 현장 도착을 골자로 하는 ‘골든타임제’도 운영중이다.

수도녹지시업소 내 공터를 20년 이상 헬기 이착륙장 장소로 제공하고 있다.

이밖에 산불진화헬기가 계절에 관계없이 진화용 물을 공급받을 수 있는 담수용 저수조를 확보하고자 산불 취약지구 주변의 저수지에 결빙방지장치를 설치하고 철저히 관리하고 있다. 

올해는 물을 공급받기 어려운 관내 수리산 7부 능선 두 지점에 계곡물을 이용한 10톤 가량의 저수조를 설치해 긴급상황 시 산불진화 용수를 확보한 상태다.

한편, 한 시장은 “군포를 병풍처럼 둘러싸고 있는 수리산은 뛰어난 접근성과 아름다운 수릿길 조성으로, 시민들의 일상생활과 밀접하게 연관돼 있다"면서 “시민들의 적극적인 산불예방 참여의식과 투철한 신고정신, 산림행정에 대한 높은 관심이 좋은 성과를 냈다”고 감사의 맘을 표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