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일 경주시 공보관 직원들, 붕어빵·군고구마 팔아 이웃사랑 실천…수익금 112만8000원 전액 기부

주낙영 경주시장이 지난 21일 공보관실 소속 공무원들이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붕어빵과 군고구마를 파는 1일 가게에 들러 이들을 격려하고 있는 모습. [사진=경주시]

경북 경주시청 공보관 공무원들이 붕어빵과 군고구마를 팔아 이웃사랑을 실천해 화제다.
 
22일 경주시에 따르면, 지난 21일 공보관 소속 공무원들이 붕어빵과 군고구마를 팔아 마련한 수익금 112만8000원 전액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날 공보관실 직원들은 오전부터 시청 본관과 의회 청사 한켠에 붕어빵틀과 군고구마 통을 설치하고, 시청을 찾는 시민들은 물론 청사를 오가는 공무원들을 상대로 붕어빵과 군고구마를 팔았다.
 
이들의 다소 어설펐지만 따뜻한 온정이 돋보였던 붕어빵·군고구마 가게에는 이웃사랑에 동참하기 위해 몰려든 손님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특히 주낙영 경주시장도 점심시간 잠깐 짬을 내 직원들의 따뜻한 이웃사랑을 격려하기 위해 가게에 들러 붕어빵과 군고구마를 직접 팔아 줘 눈길을 끌었다.
 
주낙영 시장은 “작으나마 시청 공보관 직원들이 직접 붕어빵과 군고구마를 팔아 마련한 수익금이 잘 쓰여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이웃사랑 실천 전통이 계속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