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선사∙포워더·신규항로 개설, 54개 업체 수령

  • 컨테이너 물동량, 올해 80만 TEU 이상 예상

경기평택항만공사가 18개 선사, 35개 포워더, 신규항로 개설 1개 업체, 총 54개 업체에 평택항 화물유치 인센티브를 지급 했다. [사진=경기평택항만공사]

경기평택항만공사는 22일 18개 선사, 35개 포워더, 신규항로 개설 1개 업체, 총 54개 업체에 평택항 화물유치 인센티브를 지급했다고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공사는 경기도 유일 무역항인 평택항 활성화와 물동량 증대를 위해 화물유치 인센티브 지원사업을 시행했고 화물유치 인센티브 신규항로 개설 부문을 통해 항로 증설을 위해 노력했다.
 
공사는 세계적인 선복・컨테이너 부족, 해상운임의 폭증속에서 국내 물류시장 상황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으나 평택항은 매년 꾸준한 물동량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어 컨테이너 물동량은 2020년 처음으로 79만 TEU를 달성했고 올해에는 80만 TEU 이상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공사는 특히 2020년 12월 허더 인터내셔널에서 중국 징탕항, 웨이팡항을 기항하는 주1항차 한·중간 정기 컨테이너 신규노선 개설이 컨테이너 물동량 증가에 기여한 것으로 분석했다. 
 
공사 관계자는 "물동량 처리 실적에 따른 인센티브 지원사업 뿐만 아니라 신규 물동량 창출과 평택항 활성화를 위해 여러 정책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