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박태준 명예회장 추모 음악회 열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동 기자
입력 2021-12-08 13:4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포스코가 청암 박태준 명예회장의 업적을 기리고 추념하는 음악회를 서거 10주기를 맞아 개최했다.

포스코는 지난 7일 서울 잠실 롯데콘서트홀에서 '청암 박태준 명예회장 추모음악회'가 진행됐다고 8일 밝혔다.

음악회는 박 명예회장의 유가족, 창립요원, 전임회장, 청암재단 관계자 및 추첨을 통해 선정된 포스코그룹 임직원 등 9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음악회는 음악가 금난새씨가 지휘를 맡았으며 뉴월드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연주와 소프라노 조선형씨, 피아노 유영욱씨, 플루트 유재아씨의 협연으로 추모 공연의 품격을 더했다.

박 명예회장과 생전 교류가 잦았던 금난새씨는 직접 선곡한 라흐마니노프의 피아노 협주곡 제2번, 차이코프스키의 1812 서곡 등 총 7곡을 연주했다.

금난새 씨는 1812 서곡을 소개하며 "이 곡은 승리를 기념하는 힘찬 곡으로, 자원도 자본도 없는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 글로벌 최고의 철강사로 도약한 포스코와 일맥상통하는 점이 있다"고 말했다.

또 그는 엘가의 수수께끼 변주곡 연주에 앞서 "박 명예회장님을 기리면서 특별히 회장님의 불굴의 의지에 대해 존경하는 마음으로 이 곡을 선정했다"고 말했다.

포스코는 올해 박 명예회장 서거 10주기를 기념해 지난 3일에는 서울 대치동 포스코센터 아트홀에서 포스텍 박태준미래전략연구소 주최로 명예회장의 정신을 기리고 고인의 리더십을 통해 미래를 조망해보는 추모 심포지엄을 열었다.

포스코센터에 위치한 포스코미술관에서는 23일까지 청암 박태준 10주기 추모사진전을 개최한다. 포항종합제철주식회사 창립과 초대사장 취임부터 포항 1기 설비 종합착공, 고로 화입식, 국민훈장 무궁화장 수훈 등 명예회장 회사 재직 시절 주요 시기별 다양한 사진과 초상화 등 미술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80여 점의 작품들을 전시한다.
 

포스코가 7일 서울 잠실 롯데콘서트홀에서 청암 박태준 명예회장 10주기 추모음악회를 열었다. 지휘자 금난새씨가 추모음악회 시작에 앞서 유가족, 창립요원, 전임회장, 청암재단 관계자, 포스코그룹 임직원 등 관객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포스코]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