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5일 오후 9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3800명대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확진자가 5일 오후 9시 기준 3800명대를 기록했다.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확진자 수는 3887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 집계된 4006명보다 119명 적은 수치다. 그러나 일주일 전인 지난주 일요일(11월 28일)의 오후 9시 집계치 2776명과 비교하면 1111명 늘어났다.

코로나19 확진자 집계는 자정까지 진행되기 때문에 6일 0시 기준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4000명대 중반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2675명(68.8%), 비수도권이 1212명(31.2%) 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1380명, 경기 993명, 인천 302명, 부산 191명, 경북 181명, 충남 157명, 대구 141명, 경남 109명, 강원 106명, 대전 82명, 전북 58명, 충북 54명, 광주 40명, 제주 38명, 전남 34명, 울산 14명, 세종 7명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