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금요일 오후 2시 라이브로 진행되는 '2050정치맞짱'.

3일 진행된 라이브에서는 '이준석, 당무거부···'혼란' 지속되는 국민의힘'이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눠봤는데요.

최근 이른바 '이준석 패싱' 논란에 휩싸인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지난달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 그렇다면 여기까지입니다"라는 글을 남긴 채 잠행하고 있습니다.

이 대표는 지난 2일 언론 인터뷰에서 “당대표는 대통령(선거) 후보의 부하가 아니다”라고 강조하며 불쾌감을 드러냈는데요.

대선을 앞두고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는 국민의힘, 과연 화합하는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까요?

김도형 아주경제 정치부 기자의 사회로 양태정 더불어민주당 법률지원단 부단장과 박영훈 더불어민주당 전국대학생위원장이 함께한 2050정치맞짱 라이브, 아주경제 유튜브 채널에서 리플레이 해보세요.
 

[사진=유수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