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고 추리반2' 12월 31일 공개[사진=CJ ENM]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던 '여고추리반'이 시즌2로 돌아온다. 더욱 강력한 미스터리, 모험극으로 '여고추리반' 마니아들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티빙 측은 오는 12월 31일 '여고추리반2' 공개 소식을 알리며 복귀 포스터와 1차 예고편을 함께 공개했다. 새로운 교복을 입고 등교 준비를 마친 추리반이 마주할 사건은 무엇일지 기대감을 안긴다. 

'여고추리반2'는 새라여자고등학교에서 전학 간 다섯 명의 추리반 학생들이 더욱 거대한 사건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엄청난 반응을 끌어냈던 시즌1 보다 확장된 세계관과 스케일, 탄탄해진 스토리로 미스터리 어드벤처의 쾌감을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무엇보다 장르 예능의 대가 정종연PD, 완벽한 추리력과 케미스트리로 큰 사랑을 받았던 박지윤, 장도연, 재재, 비비, 최예나가 재회해 팬들의 기대감을 높인다.

'여고추리반'[사진=CJ ENM]

제작진이 공개한 복귀 포스터에는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여고추리반'의 모습이 담겨있다. 서늘한 기운이 감도는 교실, 나란히 앉아있는 학생들 사이 빈자리가 기묘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다섯 명의 추리반 멤버들의 뒷모습에 더해진 "사라진 내 친구는 비밀을 알고 있다"라는 문구가 새로운 학교에서 벌어질 사건에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예고편에서는 새로운 추리를 시작한 구성원들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차례로 캐비닛 문을 여는 박지윤, 장도연, 재재, 비비, 최예나는 학교의 비밀들과 마주한다. 책 사이에 끼워진 의문의 카드를 발견한 박지윤의 눈빛에 동요가 일고, 주위를 살피며 쪽지 하나를 캐비닛에 넣는 장도연의 모습도 흥미롭다. 이 쪽지를 이어받은 재재는 날카로운 시선을 빛낸다. 비비가 발견한 사진들은 흩어진 진실의 단서를 암시하며 추리력을 자극하고, 최예나에게 도착한 메시지도 궁금증을 더한다.

시청자들의 성원에 시즌2로 돌아온 '여고추리반'은 12월 31일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