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서울시는 29일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731명 늘어 누적 15만3831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서울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동시간 확진자(536명)보다 195명 증가했다.

감염경로별로는 동작구 소재 시장 관련 확진자가 1명 늘어 476명이 됐다.

송파구 소재 시장 관련 확진자는 4명 증가해 273명으로 집계됐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