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 8일부터 19일까지 R&DB센터 디지털무역상담실에서 진행
  • 332개 기업과 42개국 462명 바이어 참여, 2억 2백만 달러 상담

 ‘G-FAIR KOREA 2021 온라인 수출상담회’ 모습  [사진=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지난 8일부터 19일까지 2주간 운영한 ‘G-FAIR KOREA 2021 온라인 수출상담회’가 2억 2백만 달러 수출 상담 등  큰 성과를 달성하고 성료했다고 25일 밝혔다. 

경과원 R&DB센터 디지털무역상담실에서 진행된 이번 수출상담회는 지난 10월 28일부터 30일 개최된 ‘G-FAIR KOREA 2021’ 참가기업들에게 수출판로를 확대 지원하기 위한 후속 조치로 마련됐다.

지난 6월부터 총 5회에 걸쳐 개최된 G-FAIR KOREA 온라인 수출상담회는 332개의 국내 중소기업이 참가해 42개국 462명의 바이어와 총 1546건의 상담을 진행해 2억 2백만 달러의 상담실적을 달성했다.

이번 수출상담회에 참가한 전기발열제품을 제조하는 W사는 미국 E사 바이어와의 수출상담에서 3년 내 약 3백만 달러 상담의 수출 협의에 성공했다.

또한 미국 바이어 S사는 애완동물 한방영양 간식을 제조하는 P사와의 수출상담에서 제품의 다양성과 고급 패키지 등 브랜드 가치 극대화가 가능하다고 판단하며 미국 프리미엄 시장을 타깃으로 3년 내 약 110만 달러의 거래를 제안했다. 

경과원 이계열 글로벌통상본부장은 “올해 코로나 상황 속에서 G-FAIR KOREA 2021 참여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수출상담회를 운영했다”며 “내년에는 위드코로나 속에서 기업들에 수출 판로 개척 지원을 위해 보다 다양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24회를 맞은 ‘G-FAIR KOREA 2021’는 도가 주최하고 경과원과 KOTRA가 공동 주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 중소기업 전문 종합 전시회이다.

지난 10월28일부터 30일까지 사흘간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린 이번 전시회에는 500개 기업이 참가해 430여명의 해외바이어와 1억4600만 달러의 수출 상담을 280여명의 국내 구매담당자와 1014억원의 구매 상담을 진행했다.

내년 G-FAIR KOREA 2022는 내년 10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일산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