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 168개 단지 4017가구 예비입주자 모집

[SH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천호태영 등 140개 단지 1744가구의 재개발임대주택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공급은 입주자 퇴거, 계약취소 등으로 발생한 기존단지 잔여 공가 1744가구를 대상으로 한다.

전용면적별 공급물량은 전용 24~45㎡이며 공급가격은 약 600만~5600만원, 임대료 약 6만원~32만원선이 될 예정이다.

SH공사는 이번 공급부터 재개발임대 예비입주자 선정 방식을 새롭게 도입한다.

공가 발생 시 신규로 입주자 모집공고 등 관련 절차를 거쳐야 했던 기존과 달리, 예비입주자를 바로 배정하여 입주까지 걸리는 시간을 단축하는 방식이다. 이번에 모집하는 예비입주자는 총 4017가구에 이른다.

입주자모집공고일 기준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가구구성원으로서, 가구당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70% 이하(1순위 50% 이하, 2순위 70% 이하)이며 가구 총 자산은 2억9200만원 이하, 가구 보유 자동차 가액 3496만원 이하인 자면 신청할 수 있다.

청약신청은 오는 29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선순위 대상자, 다음달 21일 후순위 접수를 받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청약자의 안전을 위해 인터넷 및 모바일 청약만 실시한다.

단, 고령자, 장애인 등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청약자를 위해 우편청약접수를 병행하여 시행할 예정이다. 선순위 신청자 수가 공급가구의 200%를 초과할 경우 후순위 신청접수는 받지 않는다.

서류심사대상자와 당첨자는 각각 다음달 31일과 오는 2022년 6월 3일에 발표하며, 입주는 2022년 7월부터 가능하다.

입주자 모집공고문은 오는 19일 오후 2시 SH공사 홈페이지에 게시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