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트룩스는 BMW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의 챗봇서비스 구축사업 입찰 경쟁에서 다수 경쟁사를 제치고 기술검증 최고점을 획득해 이 사업을 수주했다고 16일 밝혔다.

솔트룩스는 BMW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의 콘택트센터 디지털전환(DX)을 통해 자동차금융 관련 문의와 서류요청 등 단순·반복 상담을 인공지능(AI)으로 처리하고 복잡한 문의 응대에 전문 상담사가 개입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대기시간을 단축하고 전체 상담 품질을 높이고 만족도 설문조사와 응답데이터 관리도구 등 관리자 기능을 구현해 대고객 서비스를 강화할 방침이다.

솔트룩스가 개발한 지식그래프 기반 챗봇인 '톡봇'을 활용해 BMW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의 챗봇서비스가 구축된다. 톡봇은 솔트룩스가 보유한 100만건의 말뭉치 등 언어자원을 활용한 자연어이해(NLU) 엔진을 적용해 지식 기반 심층대화를 지원하고 응답 정확도 93%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솔트룩스는 앞서 맞춤형 대국민 개인비서 '구삐'와 NH농협은행, 한국투자증권, 한국전력 등의 챗봇을 구축하며 축적한 노하우와 검증된 방법론으로 품질과 안정성을 갖춘 챗봇 서비스를 구현할 예정이다.

솔트룩스 관계자는 "발화 의도를 파악하고 다양한 경우의 수에 대응할 수 있는 톡봇이 글로벌 경쟁력을 입증했다"라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최적화된 챗봇 서비스를 구축해 고객 편의성을 높이고 비즈니스 경쟁력 향상에도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진=솔트룩스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