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SSG닷컴 제공]


SSG닷컴이 상장 주간사를 선정하고 본격적인 기업 공개(IPO) 절차에 돌입한다.

SSG닷컴은 미래에셋증권과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을 대표 주간사로 선정하고 2022년을 목표로 본격적인 IPO 절차에 돌입한다고 27일 밝혔다. 외국계 투자은행인 모건 스탠리, 제이피모간체이스는 공동 주간사로 참여하게 된다.

SSG닷컴은 지난 8월 입찰제안서(RFP) 발송 이후 지난달 국내외 주요 증권사들의 프레젠테이션을 거쳐 최종적으로 미래에셋증권과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을 대표 주간사로 최종 낙점했다.

SSG닷컴은 2020년 말 기준 1조4000억원의 자본 총계를 기록하고 있으며, 법인 출범 이래 관리 가능한 수준의 손익을 유지하고 있다. SSG닷컴 측은 "대부분 자본 잠식 상태로 매년 수천억원의 적자를 기록하는 경쟁사들과는 국내 시장의 상장 요건 충족 가능성 측면에서 차별화되는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SSG닷컴은 상장을 통해 확보한 자금을 물류 인프라와 IT 분야에 집중 투자하고, 완성형 온·오프라인 커머스 에코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매진한다는 계획이다.

SSG닷컴 관계자는 "뛰어난 역량을 갖춘 파트너사와 긴밀히 공조해 국내 이커머스 시장을 선도하는 대표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