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통합위원회 구성...의견 경청, 갈등 해결방안 모색 제안

'스마트축산ICT 한우시범단지 조성사업’ 관련 기자회견 장면. [사진=울진군 제공]

그동안 주민 간 갈등으로 논란을 빚었던  ‘스마트축산ICT 한우시범단지 조성사업' 과 관련, 경북 울진군이 21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지역 언론인 30여 명을 초청해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번 기자회견은 ‘스마트축산ICT 한우시범단지 조성사업’ 관련 주민 갈등이 깊어짐에 따라 사업에 관련된 정확한 사실관계를 확인 할 수 있는 기회를 통해 분열된 목소리를 하나로 결집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전찬걸 군수의 모두발언을 통해 지금까지 사업 추진 이유와 과정, 현재까지 진행 상황, 갈등을 일으키는 사안에 대해 설명하고 찬성·반대·중립 진영 주민들의 의견을 경청하고, 갈등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또한, 현재 진행 중인 전략환경영향평가 등 일련의 절차는 추진과정에서 반드시 이행해야 하는 법률적·행정적 행위로 편향적인 행정절차가 아님을 설명했다.

전찬걸 군수는 “사업 추진과정에서 발생한 각종 민원과 갈등이 발생한 것에 대해 행정의 책임자로서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반대·찬성·중립 진영 주민과 의회, 행정이 함께 ‘통합위원회’를 구성, 소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으니 시위를 멈추고 대화로 풀어가자”고 말했다.

또한 “오늘 이 자리가 그동안의 갈등과 분열을 해소하고 주민들이 통합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