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해양수산부 제공]

21일 해양수산부에 따르면 정부는 해양환경공단과 함께 독도의 해양생태계 현황을 담은 '독도, 그 바닷속에는' 도감을 발간했다.

해수부는 연안, 갯벌, 암반 등 국내 해역의 해양생태계 현황과 변화를 지속해서 파악하기 위해 2015년부터 '국가 해양생태계 종합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조사는 우리나라 전 해역을 2개 권역으로 나눈 뒤 권역별로 돌아가며 매년 실시된다.

이번에 발간된 도감은 해양생태계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독도에 서식하는 130여종의 해양생물과 함께 다른 해역과는 다른 독도만의 지형적 특성을 소개하고 있다. 또 독도의 육상 생태계에 대한 정보도 담고 있다.

특히 독도에 서식하는 해양 생물의 경우 해조류, 무척추동물, 어류, 심해생물 등 생물군별로 자세하게 구분돼 도감에 실렸다.

빛의 강도와 양에 따라 다양한 모습으로 바뀌는 해양생물의 사진도 도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재영 해수부 해양생태과장은 "독도 도감을 통해 미래세대인 청소년을 포함한 국민이 독도 해양생태계에 대한 이해와 보전 의식을 높일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해수부는 독도 도감을 각 지방해양수산청과 주요 연구기관에 비치하고, '해양환경정보포털 누리집'에도 게재할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