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들이 KT 인공지능 TV 기가지니를 활용한 생수 간편주문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 [사진=KT 제공]

"지니야, 삼다수 주문해줘" 한 마디에 생수가 집 앞까지 배송된다. KT가 음성으로 편리하게 생수를 주문하는 서비스를 출시했다.

KT는 21일 인공지능(AI) TV '기가지니'를 활용해 집에서 간편하게 생수를 주문할 수 있는 '생수 간편주문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생수 간편주문 서비스는 KT 기가지니로 '제주삼다수'를 주문할 수 있는 AI 쇼핑 서비스다. "지니야, 삼다수 주문해줘"라고 말하면 생수 간편주문 서비스가 실행된다. "담아줘", "구매해줘", "결제해줘" 세 단계 음성명령만으로 편리하게 생수를 집으로 주문할 수 있다.

기가지니에서 배송지 정보를 자동으로 가져오기 때문에 간편한 주문이 가능하다. 재구매 시 기존 구매 이력으로 더 편리하게 주문할 수 있다. KT의 개인화 AI 기술로 고객의 생수 소비패턴을 예측해 구매 시점을 미리 음성으로 알려주는 기능도 연내 제공할 예정이다.

출시를 기념해 제주삼다수 할인행사도 진행한다. 오는 11월 30일까지 기가지니에서 제주삼다수를 특별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다.

최준기 KT AI/빅데이터사업본부장 상무는 "기가지니를 통해 고객이 가정에서 음성으로 손쉽게 생수를 주문할 수 있는 생수 간편주문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기가지니의 음성인식과 개인화 AI 기술로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상품을 주문하고 배송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