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에서 전세자금대출 상담이 이뤄지고 있다. [사진=농협상호금융 제공]

농협상호금융은 지역농·축협 준조합원과 비조합원 대상 전세자금대출을 20일부터 재개한다고 밝혔다.

지역농·축협은 지난 8월 27일 전세자금대출 상품 판매를 중단했다.

재개 결정에 따라 전국 지역농협과 축협은 이날부터 전세자금대출 상담과 접수를 다시 받고 있다.

신규 전세자금대출은 전세보증금의 80%까지 가능하다. 계약 갱신은 증액 범위 내다. 대출 신청은 임대차 계약서상 잔금지급일 이전까지 할 수 있다.

농협상호금융은 "서민 실수요자에게 원활하게 자금을 지원하고자 긴급하게 재개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