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이 인구 대비 65%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코로나19 예방접종추진단에 따르면 백신 접종 완료자는 이날 0시 기준 총 3316만6098명으로 집계됐다.

현재 국내에는 아스트라제네카, 화이자, 얀센, 모더나 등 4가지 백신으로 접종이 진행 중이다. 얀센 백신은 1회가 접종 완료이며 나머지 백신은 2회 접종해야 한다.

우리나라 인구(작년 12월 기준 5천134만9천116명) 대비 접종 완료율은 64.6%다. 18세 이상 인구 대비 접종 완료율은 75.1%다.

전날 신규 접종 완료자는 35만3781명이다. 백신 종류별로는 화이자 23만7759명, 모더나 10만4911명, 아스트라제네카 1만336명이다.

1차 접종자는 누적 4039만8477명으로 인구의 78.7% 수준이며, 18세 이상 인구를 기준으로 하면 91.5%다.

백신별 누적 접종 완료자는 화이자 1777만5144명, 아스트라제네카 1081만7946명이다. 이 중 교차 접종자는 170만1803명이다. 모더나 백신으로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310만4287명, 얀센은 146만8721명이다.

추진단은 고위험군을 보호하기 위해 백신을 추가 접종하는 '부스터샷' 접종도 진행 중이다. 추진단은 지난 12일 의료기관 종사자 4만5000여명에 대한 부스터샷 접종을 시작했다. 오는 25일부터는 60세 이상과 고위험군 등으로 접종 대상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403명, 해외유입 사례는 17명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