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정보통신이 성능이 떨어지는 POS와 키오스크 기기에서 원활하게 쓸 수 있는 자체개발 백신솔루션에 정부의 품질인증을 받아 무인매장의 보안위협을 차단한다.

롯데정보통신은 '시큐파이 화이트'가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 GS인증 1등급을 획득했다고 최근 밝혔다. 앞서 회사의 정보기술연구소가 개발한 딥러닝알고리즘을 이용한 자체 인공지능(AI) 모델로 운영되는 보안관제플랫폼 '시큐파이SOC'를 비롯한 전문보안서비스 제공 확대전략의 연장선이다.

시큐파이 화이트는 승인되지 않은 응용프로그램을 모두 차단해 악성코드와 랜섬웨어 공격을 막는 백신솔루션이다. 설치 용량 5MB 미만, CPU 사용량 5% 미만으로 공장자동화시스템 등 산업용 기기와 무인매장의 POS와 키오스크 기기에 알맞다. 통합 정책 설정과 배포가 가능하고 폐쇄망·클라우드 인프라에서 모두 쓸 수 있다.

남환우 롯데정보통신 플랫폼사업본부장은 "전문화된 보안 역량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보안 시장에서의 차별성을 확대해나가고, 융합 보안 사업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정보통신 보안 전문가가 시큐파이 화이트 솔루션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롯데정보통신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