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은 울산시청과 NB라텍스 생산 설비 증설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앞서 6월 금호석유화학이 발표한 울산 석유화학공단 내 2560억원 규모의 연간 24만톤(t) NB라텍스 생산 설비 신설 계획에 대한 후속 조치다.

향후 금호석유화학과 울산시청은 성공적인 NB라텍스 증설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나가기로 했다. 금호석유화학은 증설 투자로 향후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 울산시는 해당 투자와 관련된 인허가 등 행정적 지원을 약속했다.

증설이 완료되는 2023년 말 금호석유화학의 NB라텍스 연간 생산능력은 기존 71만t에서 95만t까지 확대된다. 이후 수요 상황에 따라 추가적인 증설도 검토할 예정이다.

금호석유화학은 향후 NB라텍스 시장에서의 경쟁 우위를 더욱 강화한다는 입장이다. 글로벌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생산 능력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겠다는 방침이다.

백종훈 금호석유화학 대표는 "NB라텍스 증설 투자에 대한 울산시의 관심과 지원에 감사드린다"며 "금호석유화학은 울산시와 상호 협력을 통해 이번 투자를 성공적으로 추진하며 NB라텍스 분야 글로벌 리더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사진=금호석유화학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