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와 하나투어가 협업한 '월간! 19투어' 이달의 여행지로 강원 영월이 선정됐다.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와 하나투어(대표이사 김진국, 송미선)가 손잡고 기획한 '월간! 19투어' 10월 여행지로 강원도 영월이 선정됐다.

'월간! 19투어'는 하나투어의 '1'과 대한민국 구석구석의 '9'를 더해 만들어진 국내 여행업계 상생협력 운영체제(플랫폼)다. 관광공사와 하나투어는 매달 '이달의 여행지역'을 선정해 해당지역의 관광정보와 여행상품을 소개한다.

9월에는 부산을 소개한 데 이어 10월에는 강원도 영월을 선정하고 영월의 청정 자연과 체험거리를 집중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영월 근교에 자리한 정선과 평창에서 경험할 수 있는 여행상품도 함께 소개한다.

특히 MZ세대들이 관심을 갖는 패러글라이딩, 워터월드 등의 체험 상품도 19투어 누리집과 대한민국구석구석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하나투어는 10월 '이달의 여행지역' 선정 연계 비대면 안전여행 숙박 상품을 새롭게 선보였다. 리조트 숙박·BBQ·관광지 입장권·지역상품권 등이 포함된 구성으로 영월을 자유롭게 즐길 수 있도록 기획한 것이 특징이다.

해당 상품은 하나투어 쇼핑 실시간 판매 채널 '하나Live'를 통해 오는 9월 30일 오후 7시부터 판매하고, 방송 중 구매 고객 대상 추가 2만원 할인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관광공사는 '월간! 19투어' 홍보와 인지도 제고를 위해 오는 10월 1일부터 9일까지 19투어 누리집에서 소비자 행사를 열고, 영월 관광지를 맞추는 퀴즈 당첨자 10명에게 영월 탑스텐 리조트 동강시스타 숙박권을 제공할 계획이다.

정기정 공사 디지털마케팅실장은 "월간! 19투어 서비스 운영을 계기로 계속해서 공사-업계 간 성공적인 협업사례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이를 통해 현재 침체한 우리 관광산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