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장 조사, 과제 발굴 등 탐색개발 진행 중
DB하이텍이 차량용 반도체로 주로 사용되는 실리콘카바이드(SiC), 질화갈륨(GaN) 반도체 생산을 위한 공정기술을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DB하이텍은 SiC, GaN 반도체 관련 연구·개발(R&D)에 착수했다. 현재 관련 시장에 대한 조사, 시장 진입을 위한 과제 발굴 등 탐색 개발을 단계를 진행하고 있다.

SiC와 GaN 반도체는 차세대 전력 반도체로 주목받고 있다. 반도체 업계는 기존 실리콘 반도체보다 전력 효율과 내구성이 우수한 SiC, GaN 반도체 역량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들 반도체가 차세대 자동차의 핵심 부품으로 꼽히는 까닭에 업계에서는 DB하이텍이 차량용 반도체 시장에 진출하려는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차량용 반도체의 경우 품귀현상이 1년 가까이 이어지면서 국내 생산에 대한 요구가 높아 일정 수요는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반도체 파운드리(위탁생산) 기업인 DB하이텍은 국내에서 차량용 반도체 시장 진출이 유력한 업체 중 하나로 꼽혀왔다.

이와 관련해 DB하이텍 관계자는 “SiC과 GaN은 급성장하고 있는 전기차와 관련된 블루오션 시장으로 전력반도체에 특화된 DB하이텍의 차세대 제품으로 현재 탐색 개발중”이라며 “해당 사업은 진입장벽이 높아 전략적인 공급망 구축이 중요해 정부에 지원을 요청했다”고 설명했다.
 

DB하이텍 부천공장 전경.[사진=DB하이텍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