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추석 앞두고 협력사 대금 470억원 조기 지급

이보미 기자입력 : 2021-09-13 12:59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코로나19로 어려운 협력사의 자금 운용을 돕고자 추석을 앞두고 470억원 규모 거래 대금을 현금으로 미리 지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지급 대상은 아모레퍼시픽그룹의 8개 계열사에 원부자재, 용기, 제품 등을 공급하는 750여개 협력사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오는 24일까지 내줄 예정이던 거래대금을 앞당겨 이날부터 순서대로 지급한다는 방침이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000년대 중반부터 협력사들의 원활한 자금 운용을 지원하고자 명절 연휴가 시작되기 전에 거래대금을 조기 지급해오고 있다.

아모레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으며 명절을 맞아 자금 수요가 늘어난 협력회사들의 부담을 덜고자 예정일보다 많게는 11일 빨리 납품 대금을 지급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생 방안을 마련해 협력사와의 파트너십 구축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