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인어] 상표의 정치학

최신형 정치사회부 부장입력 : 2021-08-17 00:00

[사진=아주경제 DB]


"레테르(letter·상표)의 정치학을 경계하라." 개혁은 언제나 선(善)인가. 그렇지 않다. 민주주의에 부합하지 않는 '무늬만 개혁'일 땐 되레 사회 공공성을 해친다. 언론개혁이란 미명하에 추진되는 일명 '언론중재법 개정안'도 마찬가지다. 가짜뉴스 근절을 명분으로 내세웠지만, 권력자에 대한 비판을 막는 '재갈 물리기'가 아닌가. <최신형 정치사회부장>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