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사회 사랑 나눔 실천 임직원 65명 헌혈 동참

[사진=성남시의료원 제공]

경기 성남시의료원 임직원들이 2일 개원 1주년을 맞아 헌혈 캠페인을 펼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날 시의료원에 따르면, 개원 1주년을 기념해 29~30일까지 양일간 1주년 기념 헌혈 캠페인을 실시했다.

시의료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혈액 공급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는 상황을 극복하고, 지역사회에 사랑나눔을 실천하고자 임직원 65명이 헌혈에 적극 동참했다.
 

[사진=성남시의료원 제공]

진단검사의학과 김윤주 과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해 모든 혈액형에 대한 혈액이 부족한 상태에서 이번 캠페인을 통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면서 “꾸준한 헌혈 활동을 통해 위급한 환자들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의료원은 지난해 2월 23일 감염병 전담치료병원으로 지정돼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함과 동시에 철저한 동선 분리를 통해 일반 환자를 대상으로 22개 진료과목 외래, 입원, 수술 치료도 병행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