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특허기술 이전으로 반려동물 케어제품 선보여

(의성) 최주호 기자입력 : 2021-07-29 16:56
1500만 펫팸족 공략, 경북 산수유로 반려동물 케어제품 출시 경북 의성 산수유 재배 임가 원료공급...임가소득 증대 기대

경상북도는 29일 임산물을 활용한 반려동물 케어제품 개발을 위해 전진바이오팜과 ‘산수유 항아토피 조성물' 특허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경상북도 제공]

경북 의성에서 생산된 산수유가 반려동물 케어제품에 원료로 공급되면서 임가 소득 증대가 기대된다.

경상북도는 29일 임산물을 활용한 반려동물 케어제품 개발을 위해 전진바이오팜(대표 이태훈)과 ‘산수유 항아토피 조성물' 특허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전진바이오팜에 ‘산수유 항아토피 조성물’ 제조 특허를 기술이전 함으로써 반려동물 케어 제품을 선보이게 될 예정이다.

경상북도 산림자원개발원은 경북대학교 수의대학과 공동연구를 추진, SCI급 국제 학술지인 Nutrients(IF 4.6)에 논문을 게재해 산수유 아토피 피부염 개선 효능을 과학적으로 인정받았다.

협약 배경에는 반려동물을 가족처럼 아끼는 ‘펫팸족(pet+family)’의 증가로 이들을 겨냥한 식·의약품, 테마파크, 숙박 등 다양한 콘텐츠 연관 사업이 유망산업으로 떠오르고 있고 시장 규모도 지난해 4조원대에서 2027년에는 6조원대로 확대될 전망이다.
 

펫 터 레스트 펫 샴푸 제품 사진. [사진=경상북도 제공]

특히, 반려동물 케어 제품은 사람보다 연약한 피부와 모질까지 고려해야 해 순하고 안전한 천연성분을 사용한 제품이 주로 출시되고 있으며, 아토피 피부염으로 고통받는 반려동물의 경우 더 세심히 챙겨야 할 부분이다.

한편, 전진바이오팜은 유해생물 피해감소제 및 캡슐형 세탁세제, 방충·방향제 등 천연소재 기반의 바이오산업을 역점으로 추진하는 코스닥 상장 지역 중소기업이다.

이 기업은 경북 의성의 산수유 재배 임가와 원료공급을 체결해 ‘펫 터 레스트 펫 샴푸(PETEREST Pet Shampoo)’를 출시해 오는 8월부터 판매할 예정이다.

정철화 경상북도산림자원개발원 원장은 “개발원이 보유한 특허를 지속해서 기술이전 함으로써 임가와 기업의 동반성장하고, 경북도가 건강기능성 원료공급 허브로 자리매김하도록 연구개발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