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형, 대선 예비후보 등록 “모든 것 바쳐 싸울 것”

김도형 기자입력 : 2021-07-26 18:31
“정권교체 후에 어떤 나라를 만드는가 더 중요해”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26일 오전 경기도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26일 “대한민국이 다시 희망을 갖고 살아갈 수 있는 나라가 되도록 제가 가진 모든 것을 던져 싸우겠다”고 밝혔다.

최 전 원장은 이날 오전 경기 과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를 찾아 대선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뒤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 이렇게 적었다.

최 전 원장은 구직 도중 생활고에 시달리다 고독사한 청년을 언급하며 “홀로 고통스러운 운명과 맞서다가 세상을 떠난 청년 운명을 생각하니 가슴이 무너진다”며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했다.

이어 “대한민국에는 오늘보다는 내일이 나을 거라는 희망이 있었으나 이 시대 청년들은 내일에 대한 희망을 잃어가고 있다"고 했다.

최 전 원장은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뒤 기자들을 만나서는 “지난 5년간 문재인 정부가 어지럽게 만든 대한민국을 바로 세워야 한다”고 했다.

최 전 원장은 “국민의힘과 국민이 힘을 합쳐 정권교체를 이루는 것이 중요하다”며 “더 중요한 것은 정권교체 후에 어떤 나라를 만드는가”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국민을 힘들게 하고 피곤하게 하는 정치가 아닌, 국민을 편안하게 하는 나라를 만드는 데 온 힘을 다하겠다”고 했다.

대선 출마선언에 앞서 후보 등록을 한 데 대해서는 “후보 등록 이전에는 활동의 제약이 많다”면서 “후보 등록 후 충분히 준비한 다음에 출마선언을 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판단했다”고 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