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 예선 펼친다

(충남)허희만 기자입력 : 2021-07-02 09:50
2∼4일 보령 앞바다서 2차 예선…1∼3차서 본선 진출 총 6팀 선발

2021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 1차 예선전 모습.[사진=충남도제공]

충남도는 2∼4일 3일간 보령 대천해수욕장에서 ‘2021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 J70 종목의 본선 경기 진출 팀 확정을 위한 2차 예선전이 열린다고 밝혔다.

J70 종목 예선전은 총 3차에 걸쳐 진행되며, 최종 본선 진출 6팀을 선발할 예정이다.

지난달 18∼20일 열린 1차 예선전에서는 ‘여수시청’ 팀과 미국·독일·벨기에·네덜란드 연합팀인 ‘벅(BUG)’ 팀의 본선 진출이 확정됐다.

이번 2차 예선전 1, 2위 팀은 본선으로 직행하고 3∼5위 팀은 1차 예선전에서 3∼5위를 한 ‘레전드(Legend)’, ‘썸머 산타(Summer Santa)’, ‘하쿠나 마타타(Hakuna Matata)’ 팀과 2장의 본선 진출권을 놓고 오는 9∼11일 3차 예선전을 펼치게 된다.

특히 이번 2차 예선전에 참가하는 6개 팀 가운데 ‘이에스 팀(ES Team)’과 ‘팀 레이디스(Team Ladies)’ 두 팀은 여자 선수로 구성된 팀이며, 팀 레이디스에는 배우 임성언이 선수로 참가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도 관계자는 “보령국제요트대회와 머드축제를 연계해 체험과 관광이 다채롭게 어우러지는 차별화된 요트대회를 운영할 것”이라며 “이를 바탕으로 내년에 개최하는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도 성공적으로 치를 수 있도록 충남을 요트산업의 중심지이자 해양레저관광의 거점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2021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는 오는 21일부터 26일까지 보령요트경기장과 보령 대천해수욕장 일원에서 진행되며, 요트경기 외에도 마리나 콘퍼런스, 해양레저산업 전시회, 해양레포츠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아시아요트연맹과 충남요트협회가 주최하고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 조직위가 주관하며, 도와 해양수산부, 보령시, 대한요트협회,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 보령축제관광재단 등이 후원한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