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식품의 '정비빔면'.[사진=풀무원식품]


풀무원식품의 ‘정비빔면’이 정식 비건(Vegan) 인증을 받았다. 비건 인증은 동물 유래 원재료가 들어있지 않고, 제조 과정에서도 이를 이용하지 않은 제품에만 부여된다.

풀무원은 라면 브랜드 자연은 맛있다의 정비빔면이 한국비건인증원의 비건 인증을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풀무원 라면이 비건 인증을 받은 것은 작년 ‘정면’에 이어 두 번째다.

풀무원은 지난 4월 ‘정백홍 비빔면’ 3종을 출시했다. 정비빔면은 육류 원료를 첨가하지 않고 사과, 배 등 과일농축액과 고추장을 숙성해 감칠맛을 낸다.

한국비건인증원은 식품 및 화장품의 비건 인증·보증을 담당하는 정식 기관이다. 해외 비건 인증보다 인증 절차가 엄격하고 까다롭기로 알려져 있다.

풀무원은 정면과 함께 정비빔면 패키지에도 한국비건인증원 비건 마크를 부착해 소비자 신뢰도를 높일 계획이다.

권순원 풀무원식품 자맛 사업부 PM(Product Manager)은 “정비빔면과 정면은 국내에서 증가 추세인 비건, 플렉시테리언들도 맛있게 라면을 즐길 수 있도록 출시한 제품”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